현재 길통이는 경부고속도로 428km 구간 중
428km 구간을 건설하고 있습니다

이벤트가 마감되었습니다.

이름
휴대폰 - -
제목
사연
사진
(보기)
1. 개인정보수집에 대한 동의
한국도로공사는 본 이벤트를 위하여 다음과 같이 고객님의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합니다. 또한 원활한 이벤트 운영을 위해 (주)피터팬랩에서 위탁 및 운영을 진행합니다.

2.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 목적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은 경품 발송 및 수령 시 본인확인 또는 분쟁조정을 위한 기록보존과 편의사항 처리 등의 이용으로만 사용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명시한 목적 이외의 다른 어떤 용도로도 사용되지 않습니다.

3.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기간
경품 발송완료 후 90일 이내 파기됩니다.

4. 기타

- 진행되는 이벤트로 인해 수집되는 개인정보는 이벤트 진행과 경품 발송을 위해 (주)피터팬랩에 취급, 위탁 됩니다.
- 제공 받는 자: (주)피터팬랩
- 이용목적: 이벤트 운영 / 경품 발송 등
(보기)
ㆍ응모 시, 정보 미작성 / 잘못된 정보 기입으로 인한 경품 오발송은 당사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
ㆍ부적절한 방법(ID 도용, 불법 프로그램, 중복당첨 등)을 통한 이벤트 당첨은 취소됩니다.
ㆍ경품 양도 및 양수 불가하며, 타 상품으로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합니다.
ㆍ당사 사정에 의해 진행 일정 및 경품이 변경될 수 있으며, 실제 경품과 상단 경품 이미지는 상이할 수 있습니다.
ㆍ경품은 이벤트 참여 시 가입했던 휴대폰 번호를 통해 문자메시지로 전송되며 추후 경품 받는 연락처는 임의 변경이 불가합니다.
ㆍ당첨자 발표/안내, 경품의 발송일자, 이벤트 내용 및 경품 내역은 당사, 경품 제공업체의 사정상 예고 없이 변경될 수 있으며, 5만원 이상 경품의 경우 경품가액의 제세공과금 22%는 본인 부담입니다.
ㆍ제세공과금 납부 대상인 경품 당첨자에게 제세공과금 신고를 위한 개인 신분증(주민등록증, 운전면 허증, 여권)을 요청합니다. 미 제출 또는 거부 시, 경품 발송이 제한됩니다.
ㆍ이벤트 문의 : 운영 담당자 (070-4820-5856 / 월~금, 10시~17시)
악의적인 글에 대해서는 통지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사연 참여 현황
이름
연락처
(뒷 4자리)
사연
사진
이정*
0551
세월의 흔적
경부고속도로는 이용할 일이 거의 없지만 경북쪽으로 여행을 가면 이용하곤 했습니다. 요즘 새로난 고속도로와는 다르게 곳곳이 세월의 흔적들이 남아있는 작은 고속도로가 아닌가 생각 됩니다. 경부고속도로는 대한민국의 역사적인 도로 입니다. 경부고속도야 같이 오래 가자아아!!
정순*
2869
대전육교
난공사로개통했지만 지금은사라진 모습이 선하네요,
이승*
7204
즐거운 귀성길
어린 시절 경부선을 타고 할머니네 댁으로 향하던 추억이 새록새록 생각납니다.
조혜*
6889
소소한 즐거움
경부고속도로는 연예시절엔 장거리 연예로 엄청 자주다니던 길이고 가장 최근엔 6월 27일 아이들과 함께 평택에서 무주가던길에 들른 죽암휴게소에서 경부고속도로 50주년기념행사하는걸 보았네요 뜻하지 않게 돌려돌려 게임판도 하고 인증사진도 찍었네요 선물로 시원한 음료도 주시고 차로차로 인형 열쇠고리도 받아서 아이들이 신나했어요 다시 내려가는 차안에서 경부고속도로에 대해 이야기도하고 한국도로공사 캐릭터 길통이와 차로차로 얘기도 한참 나눴네요 아마 아이들도 소소하지만 행복했던 기억으로 남게 될것 같습니다
김삼*
4194
나름 힐링
직장일로 부산에 가끔 출장을 가곤했는데 사무실의 딱딱한 분위기에서 부산을 출장가는 날은 나름 기분전환을 할수 있는 시간들이었습니다. 물론 출장가려면 그 전날에 준비해야 힐 일들도 많고 다른날보다 몇시간 일찍 일어나야 하고 또 부산에서의 일들을 생각하면 머리가 아프기도 하지만 경부고속도로를 고속버스에 탑승하여 차장 밖을 보면 그간의 스트레스가 확 날아가는 기분이었습니다. 이제는 출장갈일이 없지만 그때의 그 시간들이 추억이며 힐링이었습니다.
권단*
6939
우리 가족의 일터
저희 가족 중 한명이 고속도로와 관련된 업무를 보고 있어요. 특히 주로 근무를 하는 곳이 경부고속도로라 이번 개통 50주년이 더 의미있네요. 업무적으로든 여행으로든 경부고속도로를 이용하시는 모든 분들이 앞으로도 경부고속도로와 함께 안전하고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라며 경부고속도로 또한 전 국민에게 더욱 큰 사랑받을 수 있기를 응원합니다.
김상*
2848
경부고속도로 맛집
5년 전, 안성휴게소의 안내도입니다... 안성국밥은 여전히 맛있고 푸짐합니다... 경부고속도로를 운행할때면 꼭 들리는 맛집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김진*
1823
매일 그대와
출퇴근 문제로 매일 경부고속도로를 이용하는데 저와 우리 가족의 내일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경부고속도로가 50주년이 되었다니 더욱 의미있게 느껴지네요. 앞으로도 활기찬 출근, 편안한 퇴근을 경부고속도로와 늘 함께하고 경부고속도로와 함께 더 힘차 하루를 시작하겠습니다!
채명*
7946
장거리연애
남편과 결혼전 남편은 부산 저는 서울에 살고있어서 장거리연애하연서 고속버스타고 경부고속도로를 많이 왔다갔다 했어요
김정*
2559
가족여행
어릴때 부모님이 늘 바쁘셔서 가족끼리 여행을 자주 못했어요. 스무살이 되던 겨울 부산여행을 함께 했는데 먼거리였지만 즐겁게 오간 기억이 나네요. 그뒤로 십년 뒤 또 부산여행을 하면서 이전의 좋은 추억때문에 더욱 설레는 맘으로 갔었네요.. ^^
« 이전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53 ... 94 다음 »